요즘 연예가중계 두 MC 신현준과 이시영의 진행력이 비판을 받고 있다. 특히 이시영은 발음도 엉망이고 국어책 읽듯이 말을 하며 진행순서도 놓친단다. 방송을 하는 아나운서의 입장에서 도대체 얼마나 엉망이기에 그런 소리가 나오는 걸까라는 생각이 들어 평소에 잘 안 보는 연예프로그램을 오랜만에 보게 됐다.

미리 결론을 얘기하자면 신현준과 이시영 모두 100점은 아니지만 초보 MC로서 괜찮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 전임자들에 비해 안정감은 떨어지지만 충분히 유쾌하고 신선했다.

신현준 자학개그, 이시영 당당  


개그우먼 조혜련이 박경림에게 이런 이야기를 했다. 최고의 개그는 남을 깎아 내리는 것이 아니라 자기를 비하하는 것이라고. 신현준의 진행이 유쾌한 이유는 바로 이 부분에 있다. ‘국내 최고령 MC’라면서 뼈마디가 쑤신다고 너스레를 떨고 자신의 콤플렉스일 수도 있는 자신의 ’로 웃음을 만들 줄 안다. 유머란 MC에게 있어 중요한 자질이다.

초보 MC 이시영 역시 기대 이상이었다. 보통 처음 MC를 맞게 되는 배우출신 여자 진행자들은 지나친 긴장또는 방송에서 목소리를 어느 정도 크게 해야 할지 몰라 목소리가 작고 가라앉아 있다. (거의 스튜디오가 쩌렁쩌렁 울릴 정도로 크게 내야 시청자 입장에선 음 밝게 진행하는 구만 정도 생각한다.) 하지만 이시영은 당찬 모습을 보인다. 신현준과의 기싸움에서도 밀리지 않고 주도권을 놓지 않으려 한다. 비록 아직은 초보 진행자로서 대본을 외고 말하는 것이 서툴긴 하지만 자신이 할 말을 또박또박하고 있었다. 최소한 방송가에서 말하는 발진행(?)은 아니었다


과유불급이다.  

MC의 중요한 자질인 자신감, 유머를 가진 두 진행자, 그런데 무엇 때문에 자질논란에 휩싸인 걸까? 한 마디로 즐겁게 하겠다는 욕심이 넘쳐서이다. 두 사람만의 이야기는 충분히 재미 있지만 그만 했으면 싶을 때 더하는 것, 즉 두 사람만의 대화하는 시간이 지나치게 길다. 연예가중계를 전통적으로 시청해 왔던 시청자들은 두 MC의 입담보다 패널이 전하는 소식이 더 궁금한 법이다. 한밤의 TV 연예의 서경석, 송지효는 서경석의 연애이야기로 프로그램을 시작하면서 이렇게 이야기한다.


송지효: 서경석씨 축하드려요. 하루 종일 뜨거웠던 열애설 기사!
서경석: 맞습니다. ~ 지금은 서로 한 발짝 한 발짝 알아가는 중이고요.
         
~ 나중에 
두 발짝쯤 갔을 때 더 자세히 말씀 드릴게요. 이제 첫 순서 가시죠?

 

재미도 있고 충분히 깔끔하지 아니한가 


MC란 프로그램의 지휘자  


지난주 방송된 연예가중계에선 이시영이 자신의 순서를 모르고 있던 상황이 발생했다. 사실 전문 진행자라는 아나운서도 가끔 이런 실수를 한다. 신현준은 이시영씨의 순서입니다라고 자연스럽게 진행을 넘겼다. 당황스러운 상황이었을 텐데 초보 MC 신현준의 대응은 사실 훌륭한 것이었다. 보통 초보 MC끼리는 서로 떠 미루느라 몇 초간 소리가 안 나오는 대형사고로 이어진다. 아쉬운 점은 이 상황에서 신현준이 이시영의 멘트를 가로채서 대신 말했으면 시청자 입장에선 아무런 실수가 없는 것처럼 보이는 더 좋은 모습이 연출됐을 것이다.  MC란 프로그램이 물 흐르듯이 매끄럽게 진행될 수 있게 만드는 사람이다. 패널이 준비한 소식의 자료화면이 갑자기 사라 질 수도 있고 패널이 자기 차례인지 모르는 경우도 있다. 방송을 만드는 사람들 입장에선 긴박하고 진땀 나는 상황일지라도 물 흐르는 듯한 진행을 보여주어야 하고 그 것이 바로 MC 존재 이유이다. MCMaster of Ceremony인 이유가 여기에 있는 것이다

이 또한 지나가리라......  


사실 인기 프로그램의 진행자가 바뀌면 시청자들은 새로운 진행자를 마냥 환영하지 않는 법이다. 또 새로운 진행자들의 진행 스타일이 시청자들의 눈에 익는 데는 시간이 필요하다. 비판이 나온다 하여 위축될 것이 아니라 시청자 게시판에 쏟아진 비판은 겸허히 수용해 발전된 모습을 보여주고 두 MC가 유쾌한 장점은 살려간다면 언젠가 술잔을 기울이며 그 땐 그랬지하며 웃는 날도 오지 않을까 

                                                             
Posted by 유아나


티스토리 툴바